文대통령, 오늘 오슬로 포럼 연설…평화 메시지 주목 > 정치

인터넷위원회
투데이뉴스,e투데이뉴스
평택시청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

[정치일반] 文대통령, 오늘 오슬로 포럼 연설…평화 메시지 주목
"북미 정상회담 1주년…새로운 대북정책 청사진 밝힐 듯"

페이지 정보

e투데이 기자 작성일2019-06-12 08:54

본문

9d7042806640542252764244b0e1c3d3_1560297352_6264.JPG
文대통령, 쾨르버 연설·첫 한중 정상회담

 

 

문재인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한국과 중국은 경제문제 뿐 아니라 북한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해 대단히 중요한 협력관계에 있다"고 말했다.

문대통령은 이어 베를린 쾨르버 재단에서 연설을 했다.

 

노르웨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오슬로 대학에서 열리는 오슬로포럼에 참석, 한반도의 평화를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전날 핀란드를 떠나 노르웨이의 수도 오슬로에 도착한 문 대통령은 이날 노르웨이 정부의 공식 환영식과 2차 세계대전 참전비를 헌화하며 국빈방문 공식 일정을 시작한다.

 

문 대통령은 이후 오슬로 대학으로 이동해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은 지난해 싱가포르에서 열린 6·12 북미정상회담 1주년이 되는 날이라는 점에서 문 대통령이 내놓을 메시지에 한층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북미 핵 협상과 남북관계 발전이 큰 진전을 보였던 것에 비해, 올해는 2월 하노이 핵 담판 결렬을 기점으로 비핵화 논의가 소강 국면으로 빠져든 모양새다.

 

이에 따라 문 대통령이 이번 연설에서 북미 핵 협상의 돌파구를 마련하고 남북관계 발전을 가속할 새로운 대북 구상을 밝힐 가능성도 제기된다.

 

일각에서는 문 대통령이 2017년 독일 쾨르버 재단 초청 연설 당시 내놓은 '베를린 구상' 이후 2년만에 새로운 대북정책을 담은 '오슬로 구상'을 선보이는 것 아니냐는 예상도 나온다.

 

앞서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이 2000년 12월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바 있어, 이날 문 대통령의 평화 메시지는 한층 주목받을 것으로 보인다.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순방 직전인 7일 기자들과 만나 "오슬로 연설을 통해 한반도 평화정착을 향한 우리의 여정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9d7042806640542252764244b0e1c3d3_1560297441_4439.PNG
[투데이뉴스]조순관/기자


투데이뉴스,e투데이뉴스

e투데이뉴스 /경기-아-51762 / 등록일:2017년12월18일 / 발행. 편집:조순관, 편집국장:김상배, 청소년보호책임자:조순관
경기도 평택시 중앙1로56번길 4 2층 대표전화: 031-665-0220 FX: 031-665-0223 사업자번호:668-37-00423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권한은 e투데이뉴스에 있으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