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총리, 요양병원 집단감염에 "방역 사각지대 다시 한번 점검" > 정치

인터넷위원회
투데이뉴스,e투데이뉴스
평택시청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 / 정치일반

[정치일반] 정총리, 요양병원 집단감염에 "방역 사각지대 다시 한번 점검"
"이란 교민 귀국엔"

페이지 정보

e투데이 기자 작성일2020-03-19 09:52

본문

 

2ebe43ad3edc4f88f7887bc686bd2245_1584579254_4245.PNG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주재하는 정세균 총리

 

 

(서울=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19일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19일 대구 지역 요양병원에서 잇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 "방역의 사각지대나 빈틈을 다시 한번 점검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코로나19 대규모 확산 시발점이었던 31번 확진자 발생 한 달이 지난 어제 대구 요양병원 5곳에서 신규 확진자 90여명이 발생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2ebe43ad3edc4f88f7887bc686bd2245_1584579316_607.PNG 

 

유튜브로 보기

 

 

정 총리는 "코로나19와의 전투에서는 결코 안심할 수 있는 순간이 없음을 다시 한번 보여준 사례"라며 "소규모 집단감염은 본격적인 지역사회 확산의 불씨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요양시설은 바이러스에 취약한 고령자와 만성질환자가 많아 더욱 긴장하지 않을 수 없다"면서, "현장에서 방역원칙이 제대로 지켜지고 있는지, 간병인 등에게 마스크 등 방역물품이 제대로 지급되고 있는지 각별히 챙기라"고 주문했다.

 

2ebe43ad3edc4f88f7887bc686bd2245_1584579381_132.PNG
코로나19 중대본 회의서 발언하는 정세균 총리

 

 

(서울=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19일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안전상황실 서울상황센터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또한 정 총리는 이날 강풍주의보가 발령된 것과 관련, "병원과 생활치료센터, 천막이 설치된 선별진료소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달라"며 "강풍으로 인한 산불 등 일상적 재난재해와 예기치 못한 안전사고에 대해서도 꼼꼼히 살펴봐달라"고 지시했다.

 

정 총리는 이날 코로나19 상황이 악화하는 이란에서 한국 교민 등 80여명이 전세기편으로 귀국하는 것과 관련해서는 "국가는 위기에 처한 국민들이 기댈 수 있는 버팀목이 돼야한다"며 "이것은 국가의 존재 이유이기도 하다"고 언급했다.

 

정 총리는 "외교부는 영사조력 등 모든 수단을 동원해 해외에 고립돼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을 최대한 지원하라"며 "추가로 국내 이송이 필요한 곳은 없는지 신속히 점검해 조치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정 총리는 불교계와 기독교계가 내달로 예정된 대규모 종교행사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연기하기로 결정한 것을 거론하면서 "국가적 위기 극복에 동참해줘 감사하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어 "아직 망설이고 계신 중소형 종교시설이 있다면 조속히 함께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전날 개신교 연합기관인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은 부활절인 다음달 12일 서울 도심에서 예정했던 '이스터(Easter·부활절) 퍼레이드'를, 30개 불교종단으로 구성된 한국불교종단협의회는 내달 30일 계획했던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을 각각 연기하기로 한 바 있다.

 

 

2ebe43ad3edc4f88f7887bc686bd2245_1584579535_9145.PNG
[투데이뉴스]조순관/기자

 


투데이뉴스,e투데이뉴스

e투데이뉴스 /경기-아-51762 / 등록일:2017년12월18일 / 발행. 편집:조순관, 편집국장:김상배, 청소년보호책임자:조순관
경기도 평택시 중앙1로56번길 4 2층 대표전화: 031-665-0220 FX: 031-665-0223 사업자번호:668-37-00423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권한은 e투데이뉴스에 있으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