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생산자물가 전월대비 보합…유가↑·농산물↓ > 경제

인터넷위원회
투데이뉴스,e투데이뉴스
평택시청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

[경제일반] 5월 생산자물가 전월대비 보합…유가↑·농산물↓
"기상호조에 양파 29%↓…컴퓨터·전자기기 8개월 만에 상승 전환"

페이지 정보

e투데이 기자 작성일2019-06-20 08:42

본문

6f720859363196c4fcafc7ce5d26a298_1560987789_6922.JPG
지난 17일 경북 안동시 안동농협 농산물공판장에 지역에서 수확된 양파가 팔리지 못하고 쌓여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제유가가 상승했지만 농산물 가격이 하락하면서 5월 생산자물가가 전월 대비 보합을 나타냈다.

 

한국은행이 20일 발표한 '2019년 5월 생산자물가지수(PPI)'에 따르면 지난달 생산자물가 지수는 4월과 같아 전월 대비 상승률이 0%를 나타냈다.

 

국제유가 반등으로 공산품이 전월 대비 0.2% 상승한 가운데 농림수산품이 전월 대비 2.3% 하락해 유가 영향을 상쇄했다.

이에 따라 2월 이후 석 달간 이어지던 소비자물가 상승세도 멈춰 서게 됐다.

 

공산품 구성항목 중 석탄 및 석유제품이 전월 대비 1.9% 올라 4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지수에 반영되는 두바이유 가격이 5월 중 6.0% 오른 영향을 받았다.

 

컴퓨터, 전자 및 광학기기는 작년 10월(-0.2%) 이후 하락세에서 벗어나 8개월 만에 플러스(0.6%)로 반전했다.

 

한은 관계자는 "반도체 제품 가격의 하락 폭이 줄고 반도체 외 정보기술(IT) 제품의 국내 출하가격이 상승한 영향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D램은 전월 대비 0.5% 하락해 10개월 연속 하락했지만, 원화 약세 등 영향으로 4월(-9.9%)과 비교해서는 하락세가 많이 진정됐다.

생산자물가지수 등락률 추이 [한국은행 제공]
생산자물가지수 등락률 추이 [한국은행 제공]
 
 

전월 대비 가격이 크게 등락한 품목을 살펴보면 토마토(-34.5%)와 참외(-31.0%), 양파(-29.1%) 등 주요 농산물의 하락률이 높았다. 일조량 증가 등 기상 호조 영향으로 출하량이 늘어난 게 이들 농산물 가격에 반영됐다.

 

호텔(3.4%), 휴양콘도(4.8%)는 5월 중 성수기 요금을 적용하는 연휴 기간이 늘면서 전월 대비 상승했고, 우편 서비스(3.3%)가 우편요금 50원 인상 영향으로 전월 대비 올랐다.

 

이동통신 서비스는 선택약정할인 가입자가 늘면서 전월 대비 1.3% 하락했다.

 

한편 전년 동기 대비 생산자물가 상승률은 0.4%로 31개월 연속 상승세를 지속했다.

 

생산자물가지수 포괄범위에 수입품을 포함한 국내공급물가지수는 전월 대비 1.0%, 수출품을 포함한 총산출물가지수는 0.7% 각각 상승했다.

 

 

 

 

6f720859363196c4fcafc7ce5d26a298_1560987832_0674.JPG
[투데이뉴스]남기혁/기자


투데이뉴스,e투데이뉴스

e투데이뉴스 /경기-아-51762 / 등록일:2017년12월18일 / 발행. 편집:조순관, 편집국장:김상배, 청소년보호책임자:조순관
경기도 평택시 중앙1로56번길 4 2층 대표전화: 031-665-0220 FX: 031-665-0223 사업자번호:668-37-00423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권한은 e투데이뉴스에 있으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